PRESS
테크로스, 네덜란드 선대 계약 성사
2021-09-17

 테크로스 유럽지사가 네덜란드 대표 가스 운반 선사, Anthony Veder Rederijzaken B.V. (이하 앤서니)의 선대에 선박평형수 처리장치를 설치하는 계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수주를 통해 앤서니가 보유하고 있는 13척의 탱커 선박에 테크로스의 직접식 전기분해 방식의 선박평형수 처리장치, ECS를 설치하게 된다. 선박 사이즈에 따라 300 ~ 450톤 제품이 2024년까지 순차적으로 납품될 예정이며, 올 3분기부터 첫 호선에 납품이 바로 시작된다.

 

 1937년 설립된 앤서니는 가스, LNG, LPG 등의 석유 화학 제품을 전문적으로 운송하는 선박 회사로, 전 세계에 안정적이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31척의 선대를 운영하고 있는데, 국제해사기구에서 제정한 선박평형수 관리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지난 2019년부터 다양한 선박평형수 처리장치를 후보로 올려 두고 적합한 제품을 꼼꼼하게 검토하였다.

 

 이 때 주요 결정 요인으로 작용한 것이 바로 저렴한 유지보수 및 운영비용(OPEX)이었다. 선박평형수 처리장치는 선박의 운항 기간에 걸쳐 장기적으로 사용되는 만큼, 초기 구매 비용이 단순히 낮은 것보다 실제 운용하면서 사용되는 비용(OPEX)이나 유지보수 비용이 적게 드는 것이 유리하기 때문이다. 아무리 초기 구매 비용이 싸더라도 교체품이나 OPEX가 높다면 결국 장비의 수명 기간동안 사용되는 전체 비용은 큰 폭으로 증가하기 마련이다. 이를 감안했을 때, 테크로스 ECS는 낮은 전기 소모량과 밸러스팅 시 단 한 번의 처리로 OPEX가 낮을 뿐 아니라 사용 기간 중 별도의 장비를 교체할 필요가 없는 반영구적 제품이라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향후 수 년에 걸쳐 제품 설치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양사 간 지속적이고 꾸준한 협력관계를 유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테크로스 유럽지사 담당자가 의견을 밝혔다. 한편, 테크로스는 OPEX가 낮고 편리한 유지보수를 앞세워 올 초부터 ‘SAVE OPEX SAVE EARTH’라는 슬로건을 내세워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list